인사이드코리아

지방자치단체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세부시설조성계획 확정으로 산학협력 확대·교육환경 개선

□ 서울시는 2014년 12월 17일 제21차 도시계획위원회를 개최하여서울과학기술대학교의창조융합연구동건축계획을 포함한 9개동의 신,중축 계획과 캠퍼스 내 다산관 등 등록문화재를 보존하는 계획 및 캠퍼스 내 어의천과일반관리구역 일부를 녹지보존구역에 포함하는 세부시설조성계획(기본계획)을수정가결 하였다.

□ 이번 과학기술대학교 세부시설조성계획 심의는 금년 3월부터 시행된『대학 세부시설조성계획 수립 기준』에 의거 대학 캠퍼스를 건축이가능한 7개의 일반관리구역과 등록문화제로 지정된 다산관,창학관,대륙관이 위치한 2개 지역을 상징경관구역으로 대운동장과 붕어방 일대를 외부활동구역으로 지정하였으며, 불암산과 녹지축이 연결 되도록 분절된 지역으로 연결하여 2개의 녹지보존구역으로 지정하였다.

□ 금번 심의로 단계적으로 창조융합연구동 등 4개의 교육연구시설을 2018년까지 건립하고, 디지털복합문화센터 등 5개의 건축물을 2020년까지 건립이 가능해짐에 따라 그동안 산학협력과 교육연구시설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학생들의 교육환경 개선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출처: 서울시-주택·도시계획·부동산·마곡사업 – http://citybuild.seoul.go.kr/archives/414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