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코리아

지방자치단체

서울마을버스조합, 성탄절 앞두고 꿈나래통장 성금 1억 원 기부

서울특별시마을버스운송사업조합에서 성탄절을 앞두고 저소득가정 아동의 교육을 지원하는 꿈나래통장 사업에 성금 1억 원을 기부하였습니다.

  – 서울마을버스조합은 작년에도 ‘사랑의 쌀’(1억 원 상당)을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하였습니다.

이와 관련해 시는 22일(월) 오전 11시 30분 서울시청 6층 시장실에서 서울마을버스조합,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기부전달식을 갖었다고 밝혔습니다.

  – 행사에는 박원순 서울특별시 시장, 박인규 마을버스조합 이사장, 이연배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마을버스운송사업조합 기부식

박인규 서울시마을버스운송사업조합 이사장은 “마을버스가 대중교통 사각지대를 오가며 시민의 발이 되어주고 있듯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시민 생활에 도움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꿈나래통장 성금을 기부한다”며 “시민의 가장 가까운 곳에서 빠르고 편리한 이동을 책임진다는 사명을 갖고 앞으로도 사회공헌활동에 힘쓰겠다”고 말했습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마을버스조합에서 희망온돌 사업을 지원해주셔서 여러 지역사회 단체들의 자발적인 나눔 문화가 더욱 확산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서울시 또한 소외된 시민들의 생활을 더 촘촘히 챙겨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그밖에 도움이 필요한 이웃 제보나 도움을 주실 분들은 120 다산콜센터(☎120)나『희망온돌』홈페이지 또는 인근 자치구, 주민자치센터로 연락하면 됩니다.

출처: 서울시-복지·어르신·장애인 – http://welfare.seoul.go.kr/archives/324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