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코리아

지방자치단체

서울시, 삼성동 무역센터 일대 강남 마이스 관광특구 지정

– 컨벤션·면세점 등 집적된 190,386㎡「강남 마이스 관광특구」18일(목) 지정·고시

– 공개공지 연간 60일 이내 사용 및 공연·음식 제공 가능 등 관련 법령 규제 완화

– 관광특구 활성화 사업과 관련해 국비·서울시 보조금 지원, 관광안내체계 집중 조성

– 이태원, 명동·남대문 일대, 동대문패션타운, 종로·청계, 잠실 이어 6번째 지정

– 강남구, 주변 관광코스 개발, 국제회의 유치 강화 등 ‘관광특구 7대 진흥계획’ 수립·추진

– 시, “서울 미래 먹거리·일자리 창출할 관광·마이스산업 활성화로 경제 발전 기여”

 

□ 서울시가 코엑스 컨벤션 센터를 중심으로 백화점, 호텔(3개), 면세점, 쇼핑몰, 무역센터, 도심공항터미널 등이 집적된 강남구 삼성동 무역센터일대(190,386㎡)를 ‘강남 마이스 관광특구’로 지정한다.

 

□ 관광특구로 지정이 되면 관광진흥법에 따라 관광활동과 관련된 관계 법령의 적용이 배제되거나 완화되고, 관광서비스 및 안내체계 확충, 관련 홍보 등을 집중 추진하게 된다.

 

□ 예컨대, 공개공지를 연간 60일 이내 사용할 수 있으며 여기에서 공연 및 음식 제공도 가능하다. 또, 관광특구 활성화 사업과 관련해 국비와 서울시 보조금 지원도 받게 된다.

 

□ 서울시는 서울 관광·MICE 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강남구 삼성동 무역센터 일대를「강남 마이스 관광특구」로 18일(목) 지정·고시한다고 밝혔다.

 

□ 이번 지정·고시는 강남구가 관광특구에 대한 진흥계획을 수립해 서울시에지정 요청해 옴에 따라 관련 요건을 검토 한 후 확정하게 됐다.

 

□ 관광특구란 관광진흥법 제70조에 따라 외국인 관광객을 늘리기 위해 관광 관련 서비스 및 안내·홍보활동 등을 강화할 필요가 있는 장소를 시장·군수·구청장이 신청하면 시·도지사가 지정할 수 있다.

 

□ 현재 서울시엔 ▴이태원(1997년) ▴명동·남대문·북창동·다동·무교동(2000년) ▴동대문패션타운(2002년) ▴종로·청계(2006년) ▴잠실(2012년) 5곳이 지정돼 있으며, 무역센터 일대는 6번째 지정이다.

 

◈ 참고 : 서울 관광특구 지정 현황(’14년 11월)‣전국 28개소

자치구

특 구 명(지정일)

면적(㎡)

자치구

특 구 명(지정일)

면적(㎡)

용산구

이 태 원(1997.9.29)

383,292

종로구

종로·청계(2006.3.30)

540,602

중 구

명동·남대문·북창동·

다동·무교동(2000.3.30)

872,809

송파구

잠 실(2012.3.15)

2,310,000

동대문패션타운 (2002.5.23)

585,709

 

□ 무역센터 일대는 ‘13년 기준 약 131만 명의 외래 관광객이 다녀가고 최근 6년간 연평균 6.5%씩 지속적으로 방문객이 증가하고 있는 도심권 핵심 관광지역이다.

 

구 분

외국인

관광객수

서울

무역센터 일대

방문자수 (명)

방문비율 (%)

방문자수 (명)

방문비율 (%)

2008

6,890,841

5,133,677

74.5

954,864

18.6

2009

7,817,533

6,050,771

77.4

931,819

15.4

2010

8,797,658

7,064,519

80.3

1,200,968

17.0

2011

9,794,796

7,806,452

79.7

1,264,645

16.2

2012

11,140,028

9,190,523

82.5

1,314,245

14.3

2013

12,175,550

9,850,020

80.9

1,310,053

13.3

연평균 증가율

8.6

8.6

 -

 

6.5

- 

자료 : 한국관광공사,「14년 2월 관광시장동향」, 문화체육관광부,「외래관광객 실태조사」

 

□ 특히 코엑스 내 전시·회의(MICE)시설을 비롯해서 호텔(3개), 수족관, 한류공연장 및 면세점, 쇼핑몰 등 각종 관광관련 시설이 한 곳에 집중되어 있고, 역사문화, 한류, 패션, 스포츠 등 다양한 관광자원이 주변지역에 위치하고 있어 관광·마이스 산업 발전에 좋은 여건을 가지고 있다.

 

○ 이 지역은 전시·컨벤션 시설이 집중된 무역센터를 중심으로, 금융·정보통신 밀집지역 테헤란로와 강남 한류·패션거리, 역사문화지역인 선릉,봉은사 등이 인접해 있다.

○ 또, 코엑스 공항터미널에서 매일 공항버스가 운영되고 2호선 삼성역, 9호선 봉은사역(’15년 3월 개통예정) 등의 지하철역이 있으며 광역버스, 간선버스 운영 등 대중교통 체계가 잘 갖춰져 있다.

 

□ 여기에 서울시가 최근 코엑스~잠실종합운동장 일대(약 72만㎡)를 국제업무·마이스·스포츠·문화엔터테인먼트 4대 핵심 기능이 강화된「국제교류 복합지구」로 조성할 계획이어서, 관광특구 지정과 함께 상승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 무역센터 일대 마이스 관광특구 지정과 관련해 강남구가 수립한 관광특구 7대 진흥계획은 ①관광편의시설 개선 ②관광상품 개발·육성 ③마이스 산업 활성화 ④축제·행사 개최 ⑤관광특구 지원조례 제정 ⑥주변지역 연계 관광코스 개발 ⑦관광질서 확립 및 관광서비스 개선을 담고 있다.

 

□ 한편, 서울시와 (주)코엑스는 이번 ‘강남 마이스 관광특구’ 지정을 계기로 18일(목)「서울 관광·MICE 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 관광산업뿐만 아니라 서울 차세대 전략사업인 MICE 육성에도 긴밀한 공동협력 기반을 마련한다.

– 국제교류 복합지구 경쟁력 강화를 위한 MICE 인프라 확충 및 유치

– C-페스티벌 등 서울 대표 MICE 발굴·육성

– 외래관광객 유치 확대, 상호 정보교류 및 협력 네트워크 구축 등

 

□ 이창학 서울시 문화관광디자인본부장은 “관광·마이스는 미래 서울 먹거리와 일자리를 창출할 핵심산업으로 해외 주요도시들도 관광에 대한 투자를 강화하고 있는 추세”라며, “이번 강남 마이스 관광특구 지정으로 관련 규제를 완화해 강남 영동권역의 관광 및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는 물론 대외 경쟁력도 강화돼 외래 관광객 유치가 더욱 촉진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소식

출처: 서울특별시-문화·관광·체육·디자인 – http://sculture.seoul.go.kr/archives/524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