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코리아

지방자치단체

중소상공인 우수제품 판매전 광화문 광장서 개최

2

 

□ 서울시가 메르스로 인한 소비심리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7월 30일(목)~8월 1일(토)까지 광화문광장 일대에서「메르스 피해극복을 위한 ‘서울바자축제’ – 중소상공인 우수제품 판매기획전」을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

□ 이번 바자축제에서는 서울소재 250여개 중소상공인 업체가 참여, 재고품창고 대방출을 비롯해 ▵리빙·생활관 ▵패션·잡화관 ▵가전제품관 ▵식품관 등 각 제품군별 소상공인 우수제품을 판매합니다.

○ 성수수제화, 종로주얼리, 공예품대전 수상기업, 신진패션기업 등서울시 역점 산업분야 우수기업 특별관도 따로 운영할 예정입니다.

□ 또한 박원순 서울시장과 서울시 홍보대사인 방송인 김나운씨가 일일판매에 나서는 ‘원순씨와 함께하는 판매이벤트 및 마켓투어’도 개최해 중소상공인을 응원합니다.

□ 메르스로 가장 타격을 크게 입은 관광업계 활성화를 위해서 서울 여행 홍보 및 체험관도 운영해 관광업계도 돕는다는 계획입니다.

□ 이외에도 주얼리 공예, DIY 가구공예, 페이스 페인팅 등의 체험 행사와 버스킹 등 볼거리와 즐길거리도 다양하게 마련해 축제 분위기도 한층 더합니다.

□ 행사 마지막 날인 8월 1일(토)에는 광화문대로를 보행자전용거리로 운영, 길거리 장터 및 캐릭터 코스프레, 한여름 무더위를 식혀줄 물총놀이 등 더욱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가해 주말 나들이 시민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합니다.

□ 이번 행사는 서울상공회의소와 서울산업진흥원이 공동 주최하고 서울시가후원하며, 행사관련 자세한 정보와 문의사항은 서울 바자축제운영 사무국(02-2006-6131~3, expo@career.co.kr)으로 하면 됩니다.

□ 한편 서울상공회의소는 지난해부터 소상공인 경제활성화를 위해 행복나눔판매전을 개최하고 있으며 지난해약 13회를 개최, 약 9억 8천만 원의 매출 및 판로확보에 도움을 줬다는 평가입니다.

□ 서울바자축제는 이번 여름 행사를 시작으로 9월 추석맞이 판매전에 이어, 10월에는 관광시즌을 겨냥한 전통시장 박람회 및 핸드메이드 박람회 등과 연계해 더욱 다채롭게 개최될 예정입니다.

□ 서울시 정상택 소상공인지원과장은 “서울바자축제는 시, 기업, 경제단체,시민이 함께 의지를 다지는 행사로 단발성 판매지원이 아닌 종합적・지속적 지원 시스템으로 연계를 통해 매출증대 및 경제활성화 효과를더욱 높일 것” 이라고 밝혔습니다.

 

<메르스 피해극복을 위한 서울바자축제>

□ 행사 개요

○ 기간 및 장소 : 2015. 7. 30(목) ~ 8. 1(토) (3일간), 광화문광장

※ 운영시간 : 11:00~21:00 / 7.30(목) 14:00~ 21:00

○ 참여 대상 : 서울 관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250여개 업체

○ 행사 내용 :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 제품 판매, 홍보체험관, 문화공연 등

○ 주최 : 서울상공회의소, 서울산업진흥원 공동

□ 주요 프로그램

○ 희망관(판매관)운영

– 할인된 가격으로 메르스로 인한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 재고품 창고 대방출

– 리빙·생활, 패션·잡화, 가전제품, 식품 등 각 제품군별서울 소재 유망 기업(소상공인) 판매존 구성

– 성수수제화, 종로주얼리, 공예품대전 수상기업, 신진패션기업 등 서울시 역점 산업분야 우수기업 특별관 운영

○ 홍보(체험관) 운영

– 메르스 주요 피해산업 분야인 관광 활성화를 위한 여행업 홍보관 운영

○ 문화공연 및 이벤트

– 퍼포먼스 : 원순씨와 함께하는 판매 이벤트 및 마켓투어

– 이벤트: 어린이 체험 이벤트 등

– 공연 : 거리공연(버스킹), 민속 행사 등

 

<행사장 배치도>

동대문

 

 

 

 1

 

 

 

서대문

교보빌딩

현대해상

KT빌딩

세종문화

회관

미국대사관

세종로

공원

대한민국

역사박물관

시민열린

마당

정부서울

청사

안국동

사직동

 

 

 

 

 

 

 

 

 

 

출처: 서울시-경제·일자리 – 중소상공인 우수제품 판매전 광화문 광장서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