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코리아

뮤지컬

캐스팅 공개

-죽기 전, 무슨 ‘짓’이든 하라

지난 7월, 제 9회 대구 뮤지컬 페스티벌(DIMF) 창작 뮤지컬상을 수상, 평단과 관객으로부터 작품성과 흥행성을 인정 받으며 올 하반기 화제작으로 떠오른 뮤지컬 ‘지구 멸망 30일 전’의 캐스팅이 공개되었다.

뮤지컬 ‘지구 멸망 30일 전’은 사랑보다는 환경적 조건이 결혼의 가장 우선 순위가 되어있는 현대 사회에 지구 종말의 순간이 다가오자, 잊고 있던 사랑 본연의 가치를 찾기 시작하며 현대의 결혼 풍속을 유쾌하게 꼬집는 독특한 설정의 창작 뮤지컬이다.

캐스팅공개_지구멸망30일전

나날이 떨어지는 결혼율로 인해 실적에 고민하다가 지구 멸망 소식에,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하라며 홍보하는 결혼정보회사 직원 미스터 큐 役에는 정민과 황의정이 더블 캐스팅 되었고, 사랑하는 혜원과 결혼하고 싶지만 혜원 아버지의 반대에 부딪치고 있는 우유부단한 성격의 김재형 役에는 주민진과 백기범이 캐스팅 되었다.

또한, 아버지의 반대에도 재형과의 결혼을 원하는 철없지만 사랑에는 적극적인 오혜원 役에는 이설, 순수한 외모로 발라드 가수로 사랑 받고 있지만 지구 멸망의 날이 다가오자 감춰 온 섹시한 끼를 펼치는 주소연 役에는 손지애, 하현지가 맡는다. 이어 맞벌이로 내 집 마련을 위해 성욕도 참는 부부 정훈, 미연 役 에는 각각 정훈 役 김동현, 김민건이 더블로, 미연 役 김지민이 참여한다. 조직폭력배 출신의 연예엔터테인먼트사의 대표이자 오혜원의 아버지 오형두 役에는 김용남까지 대학로 실력파 차세대 배우들이 새롭고 유쾌한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지구 종말의 순간, 잊고 있던 사랑 본연의 가치를 찾는 세기말 판타지 뮤지컬 ‘지구 멸망 30일 전’은 11월 24일부터 12월 31일까지 대학로 아트원씨어터 2관에서 공연되며 오는 10월 20일 인터파크에서 프리뷰 티켓오픈을 앞두고 있다.

 

사진제공. 마케팅컴퍼니 아침

 

출처: 뮤지컬 소식 – 캐스팅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