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코리아

서울시 교육청

9급 지방공무원 신규임용시험 최종 합격자 214명 선발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1030()‘2015년도 일반직공무원 공개(경력)경쟁임용시험최종 합격자 214명을 서울시교육청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했다.


 


올해 일반직공무원 임용시험은 서울시교육청과 교육지원청, 산하기관과 각급 학교에 근무할 지방공무원을 충원하기 위해 시행했다. 지난 627일 필기시험, 101일 면접시험의 과정을 거쳐 이번에 최종합격자를 발표했다.


 


최종합격자의 성별 분포, 직렬별 합격자 수는 다음과 같다.


 – 여성합격자는 137(64%), 남성합격자는 77(36%)이다.


 ※ 교육행정(일반)의 경우 남성이 당초 34명이 합격했으나 한쪽 성의 합격자 비율이 30%가 안될 경우 적용하는 양성평등채용목표제에 따라 남자 10(동점자 1명 포함)이 추가로 합격했다.


 – 직렬별로는 교육행정 170(장애인 13, 저소득층 5), 전산 10(장애인 1), 사서 11(장애인 1), 시설(공업) 9, 보건 5, 경력경쟁임용 시설(공업) 9명 등이다.


 


서울시교육청은서울시교육청 고졸성공시대 추진 계획의 하나로 추진한 기술직(공업시설)공무원 채용에서는 선발 예정인원의 50%9명을 특성화고마이스터고 해당분야 졸업(예정)자를 선발하였다. 이들 모두 현재 서울지역 특성화고·마이스터고 3학년에 재학중(17·18)이다.


 


합격자 연령 분포를 보면 26~30세 합격자가 82(38.3%)으로 가장 많다. 연령이 가장 어린 합격자는 17(98년생, )로 경력경쟁 임용시험에 합격한 고3학생이다. 또한 연령이 가장 많은 합격자는 48(67년생, )로 교육행정(장애) 직렬의 지원자다.


 


조희연 교육감은 어려운 시험을 통과한 우수한 인재들이 공직에 빠르게 적응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하고 적재적소에 배치하여 서울교육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신규임용시험 최종합격자는 121일부터 약 3주간 서울교육연수원에서 신규 임용후보자 교육을 이수한 뒤 이르면 2016 1 1일부터 신규 임용할 예정이다.


출처: 서울시 교육청 – 9급 지방공무원 신규임용시험 최종 합격자 214명 선발